최신보험뉴스

5년 전 종신보험에 가입한 김모씨는 매월 20만 원씩 보험료를 내는 중입니다.
그렇지만 매달 20만 원이라는 금액은 생각보다 부담스럽다고 생각하는 도중 정기보험을 알게 되었습니다.
김모씨는 정기보험의 보험료가 종신보험의 1/8 수준이라는 점과 조기 사망을 확실히 대비할 수 있다는 점에 끌려 보험을 변경하게 되었습니다.

 

정기보험으로 바뀐 뒤에는 보험료 부담도 줄었고 덕분에 연금상품을 준비해서 노후도 대비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종신보험은 보장 기간이 종신으로 일생에 한 번은 반드시 사망보험금을 받을 수 있는 보험 상품을 말합니다.
정기보험은 정해진 기간 가입자가 사망할 경우 사망보험금을 받을 수 있는 보험 상품을 말합니다.

 

이처럼 두 가지 보험 상품은 비슷한 점이 많지만, 보험료가 크게 차이나는 경우는 흔하게 일어날 수 있습니다.
특히 종신보험은 정해진 기한 없이 사망 시까지 보장하는 상품이어서 반드시 보험금을 받을 수 있다는 것은 장점이지만 그 탓에 납부 기간이 길어지고 보험료가 비싸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상속 같은 특정 목적을 하지 않는 이상 종신보험을 유지하기는 어렵습니다.

 

그렇지만 정기보험이라면 종신보험의 1/8 수준의 보험료로 유지할 수 있고 필요한 기간만을 보장받을 수 있어서 실용적입니다.

흔히 종신보험에 가입할 때는 만기는 은퇴하는 나이로 가입하는 일이 많습니다.

절약한 여유자금으로는 연금상품에 가입해서 본인의 노후를 대비할 수도 있어서 사망 보장과 노후보장이 동시에 가능하다는 것이 큰 장점입니다.

 

따라서 이러한 사항들을 참조하여 합리적인 보험으로 가입하는 것이 좋은 방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