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보험뉴스

인슈어테크와 보장 업계는 내보장 찾아줌, 내보장 다 보여를 이용하기 위해 본인인증을 할 때 비용이 드는 것에 대한 갈등이 심해지고 있습니다.
2017년 12월부터 지금까지 신용 정보원이 운영하는 내보장 다 보여 서비스를 이용할 때 공인인증을 받아야 하는데 아이핀, 휴대전화, 공인인증서 등 본인인증에 든 비용이 상당히 비싸다고 합니다.

 

여기서 비용이 드는 이유는 신용 정보원에서 본인 인증한 업체마다 수수료를 받기 때문에 비용이 발생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내보장 찾아줌과 내보장 다보여와 같은 앱은 소비자들의 보험 가입 편리성을 위해 개발되었습니다.
이것은 다양한 보험사와 상품들을 비교 분석하여 자신에게 필요한 보험 상품이 어떤 것인지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기 때문에 많은 사람이 유용하게 이용한 보험 사이트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보험 사이트가 최근 본인인증 비용 때문에 갈등이 심해진다는 것인데 이에 소비자들은 서비스를 이용하지 못할까 걱정하고 있습니다.

내보장 찾아줌은 손해보장협회와 생명보장협회에서 운영하는 것인데 이것도 2017년 12월에 시작해서 접속자가 점점 늘어났고 인증하는데 든 비용이 적지 않았습니다.

 

2018년 말까지 손해 보장협 와 생명보장협회에서 본인인증을 한 업체에 내야 하는 수수료가 상당히 높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보장 관리 애플리케이션으로 인해 보장협회와 신용 정보원이 1년에 지급해야 되는 금액이 너무 많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두 서비스는 보장 정보를 확인할 때 여러 번 공인인증을 해야 한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