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보험뉴스

2018년 9월 18일에 찾아가는 코딩 교실 봉사활동을 진행한 럭스 로보와 한화생명은 강원도 영월에 다녀왔다고 합니다.
지역적으로 교육을 받기 힘든 곳에 있는 아이들은 IT 교육을 받고 싶어도 못 받기 때문에 한화생명이 직접 찾아가는 코딩 교실을 개최해서 도서 산간지역에 사는 아이들에게 로봇과 같은 첨단 기술 교육 및 소프트웨어 코딩에 대해 알려주는 것입니다.

 

이번에 럭스 로보와 한화생명이 방문한 곳은 강원도 영월에 있는 옥동중학교로 전교생이 18명밖에 안 되지만 소프트웨어 교육을 위해 럭스 로보가 만든 모디에 대해 알려줬습니다.
그리고 이 모디는 금액으로 5백만 원 정도 하는데 학생들에게 공짜로 키트를 나눠줬고 코딩 교육 연수를 담당 교사들에게 알려주면서 계속 코딩 교육을 할 수 있게 하였습니다.

 

모디 키트는 배터리, LED, 모터를 포함해서 여러 가지 기능이 담겨있고 13개의 모듈을 이용해 자신의 만들고 싶은 것을 제작하는 코딩 블록으로 이 코딩 교구는 럭스 로보가 개발한 것입니다.
모디를 받은 학생들은 스마트 위치, 장난감 자동차 등 창의력을 발휘해 자신이 원하는 것을 만들면서 코딩에 대한 지식을 키워가고 있습니다.

 

옥동중학교 2학년 김현준 군은 평소 온라인 강의를 통해 소프트웨어 공부를 했는데, 이렇게 오프라인에서 블록형 키트를 가지고 상상했던 것들을 코딩으로 구현할 수 있어 매우 재미있었다며 로봇공학자로의 꿈을 향해 한 걸음 더 나아갈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한화생명 박찬혁 브랜드전략팀장은 찾아가는 코딩 교실은 미래 세대 주역인 청소년들의 꿈이 고르게 커갈 기회를 마련할 뿐 아니라 유망 스타트업 육성에도 기여하기 위한 활동이라며 앞으로도 한화생명은 금융뿐 아니라 소프트웨어 등 다양한 분야의 교육 기부 활동으로 그룹의 사회공헌 철학인 함께 멀리 정신을 실천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습니다.